• 위시리스트
  • 장바구니
  • 마이페이지
상단으로 이동

보도자료

‘연예인들의 24시간 무결점 피부’ 메이크업 지속력을 높여라
작성자
등록일
2015-10-02 00:00:00

 

[송은지 기자] 24시간이 모자랄 정도로 바쁜 스케줄을 소화하면서도 완벽한 피부 상태를 유지하는 스타들의 비결은 무엇일까.

계절, 날씨, 시간 불문하고 언제 어디서나 완벽한 스타들의 피부. 메이크업 방법만 바꾸어도 스타들처럼 완벽한 피부를 유지할 수 있다.

시간이 지나도 무너지지 않는 피부 메이크업 방법을 알고 싶다면 주목해 보자. 메이크업 지속력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한국의 디자인 코스메틱 투쿨포스쿨이 소개한다.

방법 1 메이크업 전 피부에 탄탄한 수분막을 구축하자

 

 

메이크업 지속력을 높일 수 있는 첫 번째 방법은 피부에 탄탄한 수분막을 구축하는 것이다. 메이크업을 시작하기 전 마스크 팩을 15~20분 정도 붙여주자. 이후 가벼운 패팅으로 잔여 에센스를 피부에 흡수시켜줄 것.

에센스가 피부에 충분히 흡수되었다면 자외선차단 및 메이크업 베이스 기능이 더해진 선크림을 발라 기초 케어를 마무리한다. 꼼꼼한 자외선차단이 이루어져야 번들거림 없이 산뜻한 피부 상태를 장시간 유지할 수 있다는 것을 잊지 말자.

 

 

01 에그 크림 마스크(EGG CREAM MASK) 탄탄한 피부 보습막 구축에 필요한 계란의 영양성분을 함유한 초 극세사 소재의 밀착 마스크팩 02 아티파이 장조지롱 선블록(ARTIFY JEAN GEORGE LLONG SUN BLOCK) SPF50+/PA+++의 강력한 자외선차단 효과에 피부진정, 메이크업 베이스, 프라이머 등 복합적인 기능을 갖춘 선크림 _모두 투쿨포스쿨제품

방법 2 최대한 얇고 가볍게 메이크업 마무리하기

 

 

완벽한 피부 표현만큼 중요한 것은 얇고 가벼운 메이크업 두께다. 이를 위해 기초케어 마무리 후 모공밤, 파운데이션, 컨실러 3가지 정도의 제품만 사용해 피부 메이크업을 마무리하자.

요철이 심하거나 모공이 넓은 부위에만 모공밤을 사용 후 BB파운데이션을 밀착퍼프로 얇고 가볍게 펴 발라준다. 이후 BB파운데이션만으로 커버 되지 않는 부위에만 컨실러를 소량 덧발라주면 얇지만 결점 없이 완벽한 피부 메이크업을 연출할 수 있다.

 

 

투쿨포스쿨 다이노플라츠 유.에프.오 멀티박스(too cool for school DINOPLATZ U.F.O MULTIBOX) 모공밤, BB파운데이션, 컨실러, 립앤치크 등 얇고 가벼운 메이크업 연출에 필요한 모든 아이템이 하나로 합쳐져 있는 멀티박스. 한 번의 터치로 촘촘하면서도 완벽한 무결점 피부 표현이 가능해 메이크업의 지속력을 높여준다.

방법 3 완벽을 위해 수시로 메이크업을 수정하자

 

 

피부의 유분기 때문에 시간이 지나면 자연스레 메이크업은 망가지게 된다. 완벽한 피부 상태를 유지하고 싶다면 가벼운 제형의 제품들을 이용해 수시로 메이크업을 수정해주자.

우선 부드러운 재질의 미용티슈로 유분기를 가볍게 제거 한 후 밀착퍼프로 BB파운데이션을 덧발라준다. 만약 피부 타입이 지성이라면 파우더 타입 피니싱 제품을 사용할 것. 노란기를 보정할 수 있는 핑크와 붉은기 완화에 효과적인 그린, 칙칙함을 커버하는 화이트 컬러가 하나에 합쳐져 있는 멀티컬러 피니싱 파우더를 사용하면 더욱 효과적이다.

이후 메이크업 지속력을 높이기 위해 미스트 타입 메이크업 픽서를 사용해 수정 메이크업을 마무리한다.

 

 

01 체크 벨벳 포어 팩트(CHECK VELVET PORE PACT) 핑크, 그린, 화이트 컬러로 나누어져 칙칙함은 물론 피부톤 보정, 붉은기까지 다운시킬 수 있는 멀티 커스텀 피니시 제품. 피부톤에 맞춰 화사한 톤업을 실현하며 피지를 흡착해 번들거림 없이 하루 종일 보송함을 유지시켜주는 피니싱 피우더 02 퍼펙트데이 메이크업 픽서(PERFECT DAY MAKE UP FIXER) ‘겟잇뷰티’ 메이크업 픽서 블라인드 테스트에서 전문가 부문 1위를 차지한 제품. 오일프리로 유분 걱정이 없으며 안개처럼 미세하게 분사되어 메이크업 지속력을 높여주는 픽서 _ 모두 투쿨포스쿨 제품
(사진출처: 투쿨포스쿨, bnt뉴스 DB)

bnt뉴스 기사제보 beauty@bntnews.co.kr

목록보기